커리어심리학연구소 :: 이직 후 업무가 맞지 않습니다.

업      종 기타업종
직      무 기획,(경영,전략,사업)
경      력 5년이상~7년미만
질문제목 이직 후 업무가 맞지 않습니다.
질문내용 안녕하세요.

저는 올해 나이 32 세가 되고 경력이 6년차 직장인입니다.
몇 달 전 제가 원하던 대기업으로 이직하였습니다.
이직한 것 까지 좋았으나 본인의 경력관련 업무와 다른 업무를 맡았습니다. 처음에는 무심결에 하면 되겠지라고 생각되었지만 시간이 가도 일의 능률도 오르지 않을 뿐더러 개인적으로 열정과 흥미를 잃어 버려서 업무 진행 하는데 어려움이 많습니다.

경력으로 입사하였기 때문에 주어진 업무에 대해서 성과를 내야 한다는 압박감이 밀려옵니다. 혹시 문제는 나 자신에 있는 것 같다는 생각도 듭니다. 내가 능력이 부족해서 인지 아니면 나태해서 그런지 모르겠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회사 내에서 업무 관련 하여 재조정 하고 싶어 팀장에게도 문의 드려 보았으나 소용이 없었습니다. 모든 것이 답답하기만 합니다.

이런 경우 어떻게 행동해야 되는 건지 궁금합니다.
답변 부탁드립니다.
답변제목 대기업 이직 후 업무가 맞지 않는 경우
답변내용 안녕하세요.

경력 6년차 직장인으로서 최근 원하던 대기업으로 이직하셨네요. 그런데 경력과 무관한 업무를 담당하게 되셨군요. 그런데 시간이 경과해도 능률이나 성과가 오르지 않아 고민에 부딪히게 되었네요. 팀장에게도 의견을 말씀드렸으나 별 소용이 없었다구요.

구체적으로 어떤 업무경력을 가지고 있고, 새롭게 담당하게 된 업무가 무엇인지 알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어쨌든 새로운 업무를 담당하게 되었을 때는 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하였군요.

이 경우 일단 경력과는 다른 업무를 담당하게 되었을 때 본인이 할 수 있는 일이라 생각하였던 데는 그만한 최소한의 근거와 자신감이 있었으리라 봅니다. 본인의 노력이 부족한 것인지 정말 맞지 않은 업무인지 스스로 잘 알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시간이 좀 지났다고 하여도 본인의 경력과도 무관하고 정말 맞지 않는 업무라면 담당 팀장님에게 더 강하게 말씀하시고, 그것도 안되면 회사 전체의 인사부서나 임원에게 말씀드리는 방법이라도 택해야 할 것 같습니다. 그러나 이미 이런 방법이 동원될 때는 어쨌든 상당히 부자연스런 과정이 생기는 것이므로 단단한 각오로 임하지 않으면 어려울 것입니다. 가장 좋은 방법은 담당 팀장이 충분히 납득하도록 설득(개인적인 자리라도 마련하여)하여 목표로 하는 다시 새로운 업무를 지정하여 업무전환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오히려 대기업이라서 이런 조직 세부적인 문제에 관하여 합리적인 조정이 더딜 수도 있겠습니다. 본인의 노력부족이나 절대적 능력부족이 아니라면 자신있게 자신의 상황을 설득하고 힘들지만 끈기있는 노력으로 극복할 수도 있는 문제라고 봅니다.

건투를 기원합니다.
고맙습니다.
Posted by 커리어심리학자 서형준

댓글을 달아 주세요